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광고안내
장애인 서비스
회차 바로가기

G1특집 2018 대한민국 프레젠테이션 대회

방송일 : 2018-09-15 재생수 : 4739

이전
목록
다음
최신 VOD
  • 우포늪 잠자리

    2019년 11월 10일

  • 전국 Top10 가요쇼

    2019년 11월 09일

  • 6․25전쟁의 치열한 격전지이자 남북 간 군사대치가 첨예하게 이뤄지는 곳. 철원 화살머리고지. 아군과 적군의 피해가 가장 컸던 만큼 국방부는 이곳을 남북공동유해발굴 첫 번째 장소로 정하고 대대적인 발굴작업에 들어갔다. 이곳은 또한 미군, 프랑스군, 인민군, 중공군이 대거 참전해 최소 5개국 군인의 유해가 묻혀있을 가능성이 큰 곳이다. 그만큼 전쟁의 얼마나 많은 나라의 비극인지를 그대로 보여주는 곳이다. 지난 5월 30일. 이곳 일대에서 6.25전사자 유해가 완전 유해형태로 발굴되었다. 그 주인공은 홍천출신의 故남궁선 이등중사였다. 6.25전쟁 전사자 식원확인은 2000년 4월 이후 133번째이며 화살머리고지 전사자로는 지난해 10월 발굴된 故박재권 이등중사에 이어 두 번째다. 정전협정 체결 18일을 남겨둔 1953년 7월 9일 전사한 남궁선 중사는 66년의 시간이 흐른 뒤에야 비로소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게 되었다. 1930년 7월 1일 홍천군 동면 월운리에서 1남 3녀 중 둘째로 태어난 고인은 부모를 일찍 여의 탓에 외로움이 커 일찍 가정을 꾸려 슬하에 1남 1녀를 두었고, 23살이 되던 해인 1952년 4월 30일 6.25.전쟁에 참전했다. 참전당시 3세였던 아들 남궁왕우씨는 2008년 등록했던 DNA 시료를 통해 신원확인이 이루어져 꿈에도 그리던 아버지의 유해를 찾아냈다. 질긴 핏줄. 애틋한 혈육의 정이 기적을 이루어낸 것이다. 귀환행사 후 마침내 대전국립현충원에 안장된 故남궁선 중사. 66년의 시간. 그날, 그 시간에 멈춰진 채 누워있던 남궁선 중사의 시선으로 전쟁의 비극이 얼마나 참혹한 것인지, 전쟁의 시간은 멈추고 평화의 시간이 다시 흐르기를 바라는 마음을 독백형식으로 들려주고자 한다.

    2019년 11월 09일

  • ‘선수에서 지도자로, 인생 2막을 시작한 스타’들을 만나다! 10년의 무명 생활 끝에 6연속 통합우승 위업을 달성하다, 600경기의 대기록 농구코치 임영희 & 거침없는 경기력과 투지가 돋보이는 로드FC 밴텀급 챔피언, 불도저 종합격투기 코치 김수철 역경을 딛고 올라간 정상의 자리를 내어 주고 지도자로 인생 2막을 시작한 두 명의 인물들 임영희 & 김수철 이야기를 스페셜로 만나 봅니다

    2019년 11월 0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