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광고안내
장애인 서비스
  • [많이 본 뉴스] 춘천 의암호 선박 전복..1명 사망 5명 실종
링크복사
[앵커]
네 앞서 뉴스 특보 보셨겠지만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오늘 오전 춘천 의암호에서 경찰정과 행정선 등 선박 세 척이 전복돼 1명이 숨지고 5명이 실종됐습니다.
송혜림 기자입니다.


[리포터]
의암호 상류 댐 수문 바로 위.

장대비 속에 선박이 뒤집힌 채 급류에 휩쓸립니다.



"어! 저기 사람있어!"

선박은 의암댐 6번 수문으로 순식간에 빨려들어갑니다.

다급한 상황이지만 손써볼 도리가 없습니다.

[인터뷰]
"노란 배가 뒤집어져서 떠내려가는걸 봤고, 저희 직원이 똑같이 파란색 배가 떠내려가는 걸 봤다고 합니다."


사고가 난 건 오늘 오전 11시 쯤입니다.

의암호에 설치된 수초섬이 떠내려가는 걸 막기 위해,

경찰정과 행정선, 고무보트 등 세 척이 출동했습니다.

경찰정이 와이어어 걸려서 전복됐고, 인근에 있던 행정선과 고무보투가 구해보려했지만 함께 전복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경찰정에 두 명, 행정선 4명 등 8명이 타고 있던 것으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사고 직후 한명은 탈출했고,

행정선에 타고 있는 한 명은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다른 1명은 오후 한시쯤 숨진 채 인양됐습니다.

사고 지점부터 하류에 걸쳐 대대적인 수색 작업이 진행되고 있지만,

폭우로 북한강 수계 수위가 많이 올라간데다 댐 방류로 유속이 매우 빨라져 구조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긴급 보고를 받은 정세균 국무총리는 안전에 유의하되,

가용한 모든 인력과 장비를 모두 동원해 실종자 수색에 최선을 다하라고 긴급 지시했습니다.

G1뉴스 송혜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