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7부 DMZ 현장기록, 저도어장과 대진항 사람들
작성자 :dmzstory3
등록일 :2022-01-11
조회수 :262

방송 일정 : 2022년 1월 15일 토요일 오전 8시 15분


강원도 고성군 앞바다엔,

NLL(북방한계선)1km 떨어진 동해안 최북단 어장이 있다.

바로, 저도어장.

 

저도어장은 매년 4월부터 12월까지 9개월간 한시적으로 조업이 가능하며,

북한의 해양생태계 추정이 가능해 높은 지리학적 가치를 가진 해역이다.

 

197241일 최초 개방 이후 지금까지

저도어장은 황금어장으로 불리며 동해 최북단 주민들에게

생계를 이어나갈 수단을 마련해주었다.

 

총면적 14.6의 구역을 오가며 조업을 펼친 9개월.

지난 202112월을 끝으로 저도어장의 조업은 막을 내렸다.

저도어장의 마지막 날, 어민들은 돌아올 4월의 자신들을 위해,

대문어 300마리를 배에 가득 싣고 금단의 바다로 마지막 항해를 나간다.

 

저도어장의 시작과 끝. 그리고 동해 최북단 대진항 주민들.

DMZ스토리3에서 그 생생한 현장을 들여다본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