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G1 8 뉴스
  • 방송시간 매일 저녁 8시 35분
  • 평    일
    오서윤
  • 주    말
    김우진, 김태준, 김수민
[공약검증.4] 도지사 후보, 예술 문화 공약 점검
키보드 단축키 안내
[앵커]
이어서 도지사 후보의 문화 예술 관련 공약을 살펴 보겠습니다.

두 후보 모두 도를 대표할 문화예술 공간 조성과 지원을 언급했지만, 역시 관건은 유치 갈등과 예산 확보입니다.
계속해서 김기태기자입니다.

[리포터]
더불어민주당 이광재 후보는 강원도립미술관 건립을 문화예술분야 제1 공약으로 내세웠습니다.

도내에서 추진된지 10년이 넘었지만, 아직도 답보 상태인 도립미술관 설치를 임기내 반드시 추진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이밖에 강원문화예술인 복합커뮤니티센터와 강원도 역사도서관 건립도 추진하고, 운영을 뒷받침할 조례도 만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공약점검 자문단은 그간 전례처럼 결국, 치열한 유치전에 따른 갈등 조율을 최대 과제로 지적했습니다.

[인터뷰]
"임기내에 실행하고 실현시키기 위해서는 그런 지역 간의 갈등을 완화하고, 완충 역할을 관에서 잘 해야지만 현실적으로 가능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국민의힘 김진태 후보는 문화예술인 창작활동사업비 100억 원 지원을 1호 공약으로 내세웠습니다.

현재 연간 30억 원 정도 규모를 3배 이상 늘려 문화예술인들의 기본 소득을 보장해 주겠다는 생각입니다.

또, 도내 18개 시·군에 장난감 도서관을 건립하거나 기존 시설을 확장하고, 강원문화융성위원회를 만들어 강원도 정체성 찾기도 시도할 계획입니다.

공약검증 자문단은 기존 예산의 3배 가까운 현금 지원 공약이 결국 포퓰리즘 논란을 불러올 수 있다는 점을 꼬집었습니다.

[인터뷰]
"강원도 지역 특색에 맞는 예술문화와 지역 주민의 콘텐츠가 맞물리는 그런 정책이 부재해서 조금 더 그쪽으로 세부적인 계획이 수립이 되었으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자문단은, 두 후보 모두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예술분야에 대한 긴급 지원과 중장기적 공약을 제시했지만,

결국, 시설 위주의 공약과 함께 구체성이 미흡하다는 점, 막대한 예산 확보 방안이 부재하다는 점도 지적했습니다.
G1뉴스 김기태입니다.
김기태 기자 purekitae@g1tv.co.kr
Copyright ⓒ G1방송.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