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많이 본 뉴스] 염동열의원, "대선 불법 여론조사 관련 없다" 주장
동영상 플레이어가 아직 로드되지 않았습니다.
검찰이 특정 대선 후보에 편향된 불법 여론조사를 주도한 혐의로 여론조사기관 등 2곳을 압수수색한 것과 관련해, 자유한국당 염동열 의원이 관련성을 전면 부인하고 나섰습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의 대선기획단 전략기획본부장을 맡고 있는 염동열 의원은 "검찰이 본인의 의원 사무실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인 사실이 없고, 문제가 된 여론조사도 전혀 관계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서울시선거관리위원회는 특정 후보에게 불리한 내용이 포함된 여론조사를 벌인 것과 관련해, 지난 13일 염동열 의원과 대학교수, 여론조사 대표 등 3명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으며,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는 14일, 여론조사기관 사무실 등 2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여, 여론조사 관련 데이터와 업무 자료,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해 수사하고 있습니다.